기사 (전체 9,6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연재] 역시 내가 생각한 대로네. (Just as I expected.)
“얼른 일어나라, 학교 늦겠다.” 하루는 어머니의 이런 잔소리들로부터 시작됐다. 소천하시기 전까지 오히려 이 같은 채근들 속에 나는 성장했고 세월이 지나는 줄 알았다. 그리고 아버지는 새벽같이 논에 나가시고 아랑곳없이 당신 농사일에만 매달리시다가 저녁...
정석준 목사  2017-03-14
[연재] 그것이 당신을 사랑하는 이유 (That’s why I love you.)
교회 안에는 하얗고 곱게 피어난 서양 난 하나가 조용히 어둠 속에서 빛을 발하고 있었다. 틀림없이 다녀가신 집사님의 얼굴을 떠올릴 수 있는 섬김의 아름다운 모습이었다. 좀처럼 겨울에는 꽃을 보기가 어렵다.그래서 신년벽두에 홀로피어 강단을 장식하고 있는...
정석준 목사  2017-03-14
[연재] 눈을 뜨고 있을 수가 없어요! (I cannot keep my eyes open!)
어릴 때부터 어른이 되고난 후까지, 난 입버릇처럼 ‘엄마 없이는 살 수 없어요(I can’t live alone without you)’라고 했다. 그런데 그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은 어머니를 여의고 벌써 일 년이 지났다. 그러나 문득 문득 가슴이 저...
정석준 목사  2017-03-14
[연재] 도대체 무슨 말 하는 거야? (What on earth do you mean?)
어설픈 아마추어골퍼들이 라운드를 할 때는 꼭 내기를 한다. 처음에는 친선을 운운하며 다만 몇 가지 룰을 가지고 시작한다. 그러나 조금 지나서 약간의 돈이라도 오고갈 때면 사뭇 입장이 달라진다. 차츰 숨소리가 거칠어지고, 상대방의 실수를 표정이 드러나도...
정석준 목사  2017-03-14
[연재] “엘리스의 이상한 나라.” (Alice’s adventures in Wonderland)
제법 넓은 농지를 가지고 있었던 아버지 덕분에 나는 그 동네 어른들과 비교하여 뒤지지 않는 농사 기술을 가지고 있었다. 특히 모심기, 벼 베기, 묶기, 단쌓기 등 남달리 빠르고 정확한 손놀림은 아버지의 칭찬을 한 몸에 받기에 충분했다. 그러나 그 힘들...
정석준 목사  2017-03-14
[연재] 탄핵, 5어절 18자에 담긴 의미
“주문 피청구인 대통령 박근혜를 파면한다.” ‘사건번호 2016헌나1 대통령(박근혜) 탄핵’에 대한 결정문이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의 낭독으로 2017년 3월 10일 오전 11시부터 세상에 생중계되었다. 11시 21분에 들린 마지막...
운영자  2017-03-11
[방배골] 자격증 시대
졸업시즌이 지나갔다. 졸업이라는 단어가 한자에서는 일반적 의미보다 더 무겁다. 졸(卒)은 군사 졸, 마칠 졸이라는 글자를 쓴다. 이 글자가 들어가면 안좋은 말이 된다. ‘졸업-일을 마지막으로 끝내다’, ‘졸강-갑짜기 쓰러지다’, ‘졸거-품위가 낮은 사...
강경원 목사  2017-03-09
[연합시론] 구호(口號)는 힘이 있다
구호는 힘이 있다. 구호는 생각과 사상의 응집이기 때문이다. 압축된 구호는 외치는 사람의 마음을 한데 모은다. 방향을 설정한다. 반복이 가능하다. 그리고 수월하게 입에 붙는다. 교회개혁(종교개혁) 500주년을 맞는 올해에 가슴마다 각인할 내용이 어디 ...
오정호 목사  2017-03-09
[사설] 군 선교, 교회부흥 동력삼자
군대는 전도의 ‘황금어장’이라 불린다. 지금도 군 선교 현장에서는 매주 평균 17만 명의 군입대 청년들이 예수그리스도를 영접, 세례를 받고 있으며 전역 후에는 일반교회로 연결되어 교회의 든든한 구성원으로서 복음의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대학 캠퍼스 및 ...
운영자  2017-03-09
[사설] 북 도발 멈추도록 세계교회 연대를
북한은 3월 6일 오전 평안북도 동창리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여러발의 미사일을 발사했다. 국제사회의 비난과 제재에도 불구하고 자행된 이번 미사일 도발은 한·미 독수리 훈련 개시 엿새만의 일로 미국이 강경한 대북정책을 예고한데 대한 반발로 해석된다.북한 ...
운영자  2017-03-09
[연재] 3월 둘째주 가정예배
월요일약속을 지키시는 하나님로마서 4:18~25찬송 546장성경은 약속의 책입니다. 성경에는 약 3만2천 5백가지의 약속이 있습니다. 하나님은 수많은 약속을 우리에게 주셨습니다.회개하는 자에게 죄 사함을 받게 하시는 약속입니다. 인간의 모든 비극은 죄...
운영자  2017-03-09
[연재] [노경실 칼럼]시험을 이긴 욥이 새로 얻은 세 딸의 비밀
*욥기 42:12~17 여호와께서 욥의 말년에 욥에게 처음보다 더 복을 주시니 그가 양 만 사천과 낙타 육천과 소 천 겨리와 암나귀 천을 두었고, 또 아들 일곱과 딸 셋을 두었으며, 그가 첫째 딸은 여미마라 이름하였고, 둘째 딸은 긋시아, 셋째 딸은 ...
노경실 작가  2017-03-09
[연재] 북한통신(45) 북한을 고발한 북한 작가의 소설
2014년 5월, 남한에서 충격적인 책이 소개되었다. 북한의 엄연한 한 현역 작가가 북한 체제를 고발하는 소설집을 발간한 것이다. ‘고발’이라는 제목의 이 책에는 북한 현실을 풍자하고 폭로하는 단편소설 7편이 공개되었다. 1990년에서 2000년 사이...
김창범 목사  2017-03-09
[연재] 기도는 우리가 하나님과 대화하는 귀중한 시간이다
르치기 위하여 많이 노력하는 모습을 살펴보았다. 그들은 2세를 하나님의 자녀로, 하나님 앞에 서 있는 사람으로, 세우기 위하여 갖은 노력과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그들이 자녀를 하나님 앞에 세우기 위하여 수고하는 가운데, 가장 공을 들이는 것은 그들의...
운영자  2017-03-09
[연재] 하나님은 그분의 신부로 백성들을 회복시키신다
하나님께서 시내 산에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언약을 맺으시고 십계명을 주셨다. 그러나 이스라엘 백성이 시내 산 언약을 파괴하고 하나님을 떠났다. 그러나 하나님은 언약에 신실하셨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오셔서 유월절 만찬 가운데 “이 잔은 내 피로 세우는 새...
운영자  2017-03-09
[연재] 위로의 예수님처럼
최근 부산 평화의 소녀상에 자전거를 가져다 두고 자물쇠로 채워 묶거나, 근처에 쓰레기를 투척해 시민들의 눈살을 찌뿌리게 만드는 사건이 발생했다. 충격적인 사실은 이러한 일들을 벌이는 사람들이 다름 아닌 한국인이라는 점이다.이뿐만이 아니다. 부산 소녀상...
김성해 기자  2017-03-09
[연재] 신뢰도 20%의 시대
지난 3월 3일 기독교윤리실천운동에서 2017 한국교회 신뢰도 조사결과를 발표하였다. 이 결과에 대해 워낙 중요한 뉴스여서 교계지 뿐 아니라 일반 언론에서도 많이 다루어 주었다.주요 결과로는 한국교회 신뢰도가 2008년 이후 5차례 조사에서 20% 안...
지용근 대표  2017-03-09
[연재] 카롤링커 왕조와 샤를마뉴
카롤링거 왕국의 전성기를 이룬 사람은 앞에서 말한 샤를 마르텔의 손자 샤를마뉴(Charlemagne 742-814, 카롤루스)입니다. 피핀이 죽은 후(768년) 왕위를 계승한 샤를마뉴(또는 찰스 대제)는 50여회의 전쟁을 통하여, 서쪽 스페인의 사라세...
운영자  2017-03-09
[연재] 여론조사가 대통령을 만든다?
요즘처럼 대선 후보들이 신문과 TV화면에 매일 매일 나오는 선거 국면이 되면 떠오르는 경험이 있다. 필자가 조사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결정적인 계기가 된 사건이 있었다. 1992년 대통령 선거였다. 결과적으로 2.2%의 오차율의 예측을 했는데 이 ...
지용근 대표  2017-03-09
[연재] 기자의 눈에 비친 한국교회
한국교회는 사람들에게 어떻게 보여질까. 만일 어떤 사람이 한국교회에 대한 긍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다면 그는 언론을 통해 그런 생각이 정립됐을 가능성이 높다. 그래서 언론이 중요하다. 대중의 인식을 결정하는데 언론만큼 결정적인 영향자가 있을까? 한국기...
지용근 대표  2017-03-0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06705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 42 | Tel 02)585-2751~3 | Fax 02)585-6683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요한
Copyright © 2017 The United Christian Newspape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goodnews@igoodnews.net
아이굿뉴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