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101세 커리어우먼이 말하는 ‘삶과 죽음’
상태바
[영상]101세 커리어우먼이 말하는 ‘삶과 죽음’
  • 김수연 기자
  • 승인 2019.05.15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당복지재단 김옥라 명예이사장 인터뷰

101세란 나이가 무색하게 날마다 영어성경을 읽고 능숙하게 컴퓨터 자판을 두드리는 각당복지재단 김옥라 명예이사장.

붉은 재킷을 차려입고 곱게 화장한 채 일에 몰두하는 모습은 여느 젊은 전문직 여성과 견줘도 손색 없는데요. 

장수 비결을 묻자 "그저 날마다 감사"라고 말하는 김옥라 이사장에게 과연 '삶과 죽음'의 의미는 무엇이었을까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