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바꾸는 것은 지식이 아니라 예수님의 사랑입니다”
상태바
“세상을 바꾸는 것은 지식이 아니라 예수님의 사랑입니다”
  • 장종현 목사 백석학원 설립자
  • 승인 2019.10.22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종현 목사의 개혁주의생명신학 7대 실천운동 6) 나눔운동⑥

기독교대학은 나무와 열매, 믿음과 사랑의 행위가 일치하고, 소금과 빛의 기능을 올바로 감당하는 윤리적 책임을 회복하는 데 앞장서야 합니다. 백석대학교는 “세상을 바꾸는 것은 지식이 아니라 예수님의 사랑이다”라고 외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사랑을 실천하는 나눔운동을 여러 가지로 전개하고 있습니다. 

1) 모든 백석인이 함께하는 나눔운동 
백석대학교는 2012년에 3,006명이 참가하여 세계에서 가장 큰 인간 핏방울을 만드는 기네스 신기록을 세웠을 뿐 아니라, 매년 열리는 ‘사랑 나눔 대축제’ 기간에 헌혈운동을 벌이고 있으며, 2014년에는 단일 기관 하루 최대 헌혈 기네스 기록을 세우기도 했습니다. 또한 꿈나무 교육 프로그램, 농촌봉사 활동, 재해복구 봉사 등의 봉사 활동도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2) 사회봉사센터를 통한 나눔운동 
백석대학교 사회봉사센터는 사회봉사 활동을 통하여 나눔과 섬김의 기독교 정신을 구현하고 올바른 인성을 함양하고자 합니다. 사회봉사센터는 자원봉사자들을 모집하여 그들에게 자원봉사 교육을 시키며, 자원봉사 기관들을 소개하고 안내해 주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사회봉사 인증제를 운영하고, 사회봉사 장학생을 선발하며, 사회봉사상을 선발 및 추천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학기마다 100여 개의 사회봉사 프로그램을 개발 · 공모·지원하고, 사회봉사 실적을 관리하며 사회봉사 관련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사회봉사가 학점에 반영되고 있을 뿐 아니라, 교수 업적 평가에도 반영됨으로 백석대학교의 학생뿐 아니라 교수까지도 나눔운동에 적극 참여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사회봉사센터에는 벽화봉사 활동 등 이웃과 따뜻한 사랑을 나누는 봉사활동을 하는 RCY와 장애인봉사동아리 아사도우(아끼고 사랑하며 도우는 우리들), 청소년 관련 프로그램을 자원봉사하는 이글, 순수봉사를 하는 P.S.P.(사람을 섬기는 사람들), 사회 소외계층을 섬기는 자원봉사 동아리 밀알, 청운보육원의 미취학 아동들을 돕는 모가세(모이자! 가자! 세상으로!), 천안 삼일 육아원에서 봉사하는 유사모(유아를 사랑하는 모임), 전 세계의 평화를 증진하기 위한 로타랙트(Rotaract)가 있습니다. 이 동아리들을 통해 백석대학교 학생들은 사랑의 나눔을 실천하는 운동에 참여하며 참된 지식을 배우고 있습니다.
백석대학교는 매년 가을에 ‘사랑의 김장 나눔 대축제’를 열어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직접 담근 김장 김치를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나누어 줌으로써 ‘이웃과 함께하는 대학’이라는 지표를 실천하고 있습니다. 

3) 인성개발원의 나눔운동 
백석대학교 인성개발원은 매년 전국 시설 어린이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전국 아동복지시설 어린이 청소년 백석쿰캠프’를 운영하여 인성훈련, 지성훈련, 감성훈련, 영성훈련, 체력훈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4) 제3세계 크리스천 인재양성 프로그램 
과거 선진국 교회들은 한국의 젊은이들을 자국 대학에 입학시켜 기독교 지성인으로 교육시켜 주었습니다. 그들은 조국에 돌아와 한국의 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하였습니다. 이에 보답하는 길은 제3세계 학생들을 백석대학교로 데려와서 기독교 지성인으로 교육시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백석대학교에서는 뜻을 같이 하는 여러 교회들과 기업들 및 개인의 후원을 받아 아프리카, 남미 등의 제3세계 크리스천 인재들을 데리고 와서 그들을 기독 지성인으로 교육시키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을 후원교회의 현지인 선교사로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백석대학교는 이러한 나눔운동을 통해 학생들을 세상에서 소금과 빛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사랑과 섬김의 아름다운 인격으로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