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76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선교] “기도로 항해하며 복음 전하고 사랑 실천합니다”
전 세계 60개국 400여명 자비량 선교사들이 탑승하고 있는 선교선 ‘로고스호프’. 움직이는 유엔이라는 별칭을 갖고 수많은 항구를 드나들며 복음과 지식을 나누는 로고스호프를 한국인 사역자가 이끌게 됐다. 로고스호프 선사단체 OM국제선교회는 지난 2월 ...
이인창 기자  2017-04-12
[선교] “세계 기독교의 중심은 서구권 아닌 남반구”
기독교 통계 전문가 토드 존슨 박사를 초청한 ‘글로벌 크리스차니티’ 세미나가 지난 10일 사랑의 교회 국제회의실에서 개최됐다.토드 존슨 박사는 고든 코넬 신학교 세계 기독교학 교수로 ‘세계 기독교 데이터 베이스’와 ‘세계 기독교 백과’를 저술했으며 통...
한현구 기자  2017-04-11
[선교] 중국, 선교사 200명 더 추방한다
중국 선교사들의 추방이 연초부터 계속된 가운데 앞으로 200명의 한국 선교사가 더 추방될 것이라고 한 소식통이 밝혔다.소식통에 의하면 “중국이 한국인 선교사를 타깃으로 삼아 추방하고 있으며, 연길 지역을 중심으로 앞으로 200명 정도의 선교사가 더 추...
이현주 기자  2017-04-04
[선교] 성경적 세계관으로 인도하는 목회자들을 위해
지역교회를 섬기는 목회자들이 기독교 세계관 기반의 성도를 양육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성경세미나가 열린다. 급변하는 세태 속에서 성경적 가치관을 상실해가는 성도들에게, 특히 젊은 세대들에게 성경을 가르치기는 데 어려움을 겪는 목회자들에게 상당한 도움이...
이인창 기자  2017-03-17
[선교] 비상등 켜진 중국 선교,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한국과 중국 간의 싸늘한 분위기가 고조되자 한국교회 내 선교단체들은 저마다 비상등을 켰다. 특히 지난 1월말 장로교 측의 선교사들 상당수가 추방당한 사건은 아직도 충격으로 남아있다. 각 교단에서는 추가적인 추방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응책을 마련하기에...
김성해 기자  2017-03-15
[선교] 엇갈리는 한·중 관계…두려움 가득한 선교계
한국 내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사드·THAAD) 배치 작업이 시작됐다. 국방부는 지난 7일 사드체계의 일부가 한국에 도착했으며, 이는 오직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으로부터 한국을 방어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중국은 대한민국 내 사드 배치를 ...
김성해 기자  2017-03-15
[선교] 수단에서 종신형 받은 체코계 선교사, 석방되다
체코계 기독교인 피터 야섹(Petr Jasek) 선교사는 지난 2015년 12월에 체포됐고, 쭉 감옥생활을 하다가 1월 26일 수단 하르툼에서 종신형을 선고받았었다. 수단 법에 따르면 종신형은 20년 동안 투옥되는 것을 의미하며, 피터 선교사에게는 추...
김성해 기자  2017-03-03
[선교] “현지법 준수해야 VS 땅 끝까지 복음전파” 팽팽한 대립
중국 및 이슬람 국가 등에서 사역하던 선교사들 구금 및 추방당해 선교계, 법적인 테두리와 믿음 사이에서 지혜롭게 사역할 것 강조 해외 선교 사역에 경고등이 켜졌다. 지난달 중국 및 파키스탄, 요르단 등 여러 나라에서 현지법을...
김성해 기자  2017-02-15
[선교] 선교여행, 주의해야 할 국가는?
한국세계선교협의회(사무총장:조용중 선교사, KWMA)에서 지난달 발표한 연례 보고에 따르면 한국교회가 파송한 선교사의 수가 27,205명인 것으로 조사됐다. 또 한국 선교사들이 가장 많이 활동하는 국가는 중국과 인도, 인도네시아 등으로 나타났다. 그 ...
김성해 기자  2017-02-15
[선교] 잔혹한 ‘여성 할례’, 이제는 사라져야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지난 2016년 한 해 동안 30개국의 2억여 명의 여성이 ‘여성 할례’ 피해자라고 밝혔다. 또 이들은 대부분 5세 이전에 여성 할례를 당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양호승)은 지난 6일...
김성해 기자  2017-02-08
[선교] 문광부, "해외 선교사, 현지법 준수할 것" 권고
문화체육관광부는 “파키스탄과 요르단 등 이슬람 국가에서 사역하는 한국 선교사들이 현지법을 위반했다. 이들은 주재국 당국에 의해 체포 혹은 추방되는 사건이 연이어 발생했다”고 밝히며 한국교회에 주의를 요청했다.문광부는 지난달 31일 한국교회연합, 한국기...
김성해 기자  2017-02-06
[선교] 선교사 무더기 추방에 중국 선교 '빨간 불'
사드배치 문제로 한중갈등이 심해지는 가운데 연변조선족자치주에 거주하던 선교사들이 지난달 말 무더기로 추방당한 사실이 확인됐다. 추방인원은 선교사와 가족을 포함 수십명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예장 합동, 통합, 감리교 소속 선교사로 파악됐다.이들 선교사들...
이현주 기자  2017-02-03
[선교] 핍박 받는 이들 돕던 체코계 선교사, 종신형 선고
‘국가 안보 위반죄’로 체포 및 수감됐던 체코계 기독교인 피터 야섹(Petr Jasek) 선교사가, 지난달 26일 수단 하르툼에서 종신형을 선고받았다. 또한 피터 선교사를 도왔다는 이유로 함께 수감된 하산 압둘라힘 목사와 압둘모님 압둘마우라 목사도 각...
김성해 기자  2017-02-01
[선교] 이슬람국가에 기독교세계관으로 복음 심는다
신 교사 증축 중…인근 초등학생들에게 입학의 문 열어주고파 2009년 방글라데시로 파송받은 김진혁·김지숙 선교사가 수도 다카 사바 지역에 ‘좋은땅국제학교(Good Soil International School, GSIS)’를 운영하며 교육...
이석훈 기자  2017-01-17
[선교] 종교와 세속 모호한 아프리카, 신학적 안내 필요
기독교가 들어오기 전까지 한국은 유교 사상이 널리 퍼져있었다. 자손들은 조상을 위해 제사 지내는 것이 당연했으며 이를 지키지 않으면 불효라고 여겼다. 그러나 기독교 신앙이 한국에 흘러들어오면서, 한국교회는 제사를 ‘귀신에게 절하는 것, 우상 숭배’로 ...
김성해 기자  2017-01-15
[선교] 25년 간 1위에 오른 기독교 박해국은? ‘북한, 사우디, 소말리아’
이슬람 극단주의 영향 및 민족주의 가속화도 박해 요소로 떠올라전 세계에서 기독교 박해가 가장 심한 나라로 북한이 15년째 이름을 올렸다.오픈도어(Open Doors)가 지난 10일 발표한 기독교박해순위(World Watch List)에 따르면 박해지수...
이현주 기자  2017-01-12
[선교] 제작기간 8년… 캄보디아에서 발견한 “진짜 희망”
올해로 20년째 다큐멘터리를 만들어온 나현태 피디(서울광염교회 집사). ‘SBS 스페셜’과 ‘EBS 다큐프라임’ 등 주로 공중파 채널에서 굵직한 다큐멘터리를 만들어 온 그가 처음으로 기독영화 제작에 나섰다. 그가 무려 8년에 걸쳐 만든 다큐멘터리 영화...
손동준 기자  2017-01-10
[선교] "신년 맞이, 선교에 대한 하나님의 관점을 정립하세요"
미션파트너스(대표:한철호 선교사)가 2017년을 맞아 세계기독교운동과 선교에 대한 하나님의 관점을 정립하도록 돕는 퍼스펙티브스(Perspectives Study Program)집중훈련과정을 개강한다.2017년 집중훈련과정은 수원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에서...
손동준 기자  2017-01-10
[선교] "위기의 한국 선교"… 양적 성장 멈췄나?
해마다 1월 총회를 기해 직전 년도 한국 선교사 파송 현황을 발표해온 KWMA(사무총장:조용중 선교사)가, 집계 이래 처음으로 양적 성장의 ‘멈춤’을 조심스럽게 거론했다. 자세히 들여다 보면 여전히 많은 단체와 교단들이 지난해보다 더 많은 선교사를 내...
손동준 기자  2017-01-09
[선교] '한국 선교계 대표' KWMA 신임 사무총장에 조용중 선교사
향후 4년동안 한국 선교계를 대표할 한국세계선교협의회(이하 KWMA) 신임 사무총장에 글로벌호프 대표 조용중 선교사가 당선됐다.조 선교사는 9일 오전 10시 서울 서초구 사랑의교회(담임:오정현 목사)에서 열린 제27회 KWMA 정기총회에서 상대후보인 ...
손동준 기자  2017-01-0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06705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 42 | Tel 02)585-2751~3 | Fax 02)585-6683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요한
Copyright © 2017 The United Christian Newspape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goodnews@igoodnews.net
아이굿뉴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