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슬림 출신 목회자에게 듣는 이슬람
상태바
무슬림 출신 목회자에게 듣는 이슬람
  • 한현구 기자
  • 승인 2018.06.2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슬람 대책 아카데미’ 7월 5~6일 충현교회

기독교인들의 이슬람 이해를 돕기 위한 ‘이슬람 대책 아카데미’가 다음달 5일에서 6일 충현교회(담임:한규삼 목사)에서 열린다.

지난해 열렸던 제1회 이슬람 대책 아카데미는 국내 이슬람 전문가들을 강사로 초빙해 이슬람에 대한 다양한 주제 강의를 준비해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올해 열리는 제2회 이슬람 대책 아카데미는 ‘이슬람과 기독교, 무엇이 다른가’를 주제로 기독교와 이슬람의 차이점을 자세히 살피고 무슬림 전도 방안을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슬람 시아파에서 기독교로 개종한 이란인 아즈베리(Azberry) 목사가 강사로 초청된다.

아즈베리 목사는 이란인 시아파 무슬림이었지만 영국에 와서 기독교로 개종하고 현재 웨일즈 노르 교회를 개척해 약 200명의 무슬림 출신 기독교인을 대상으로 사역하고 있다.

첫날인 7월 5일에는 FIM국제선교회 대표 유해석 선교사의 ‘기독교인은 이슬람을 왜 알아야 하는가’, 이집트에서 사역하는 김신숙 선교사의 ‘이슬람의 현실과 선교적 대안’, 그리고 아즈베리 목사의 ‘이슬람의 여성관’ ‘알라와 하나님’ ‘이슬람과 기독교 무엇이 다른가’ 등의 강의가 진행된다.

7월 6일에는 남 경우 선교사의 ‘이슬람 선교 어떻게 할 것인가’에서 무슬림 선교 방법론을 소개하며 이혜훈 국회의원이 ‘한국 이슬람의 현실과 대안’을 강의할 예정이다.

예장 합동총회에서 주최하는 이번 세미나는 이슬람에 관심이 있는 크리스천이라면 누구나 참석 가능하다. 숙식을 하지 않는 경우 2만원, 숙박 참가자의 경우 5만원이며 자료집과 식사가 제공된다. 자세한 문의는 총회교육출판국(02-559-5632)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