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목회’가 작은 교회 성장의 열쇠”
상태바
“‘복지 목회’가 작은 교회 성장의 열쇠”
  • 한현구 기자
  • 승인 2019.10.06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성 사회복지위, ‘교회와 사회복지 컨설팅 세미나’ 개최

 

미자립교회와 작은 교회가 건강한 교회로 성장할 수 있는 방안으로 복지 목회가 제시됐다.

예수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문정민 목사) 사회복지위원회(위원장:이상수 목사)는 지난달 2611차 교회와 사회복지 컨설팅 세미나를 경북 상주 송계골교회(담임:조재학 목사)에서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개교회에서 복지목회를 접목할 수 있는 방안이 전수됐으며 복지기관 설립부터 운영까지의 노하우와 자료도 함께 제공됐다.

주제강의에서는 조재학 목사가 지역사회에 맞는 복지’, 곽종원 목사가 지역사회에 맞는 봉사’, 조재학·곽종원 목사가 교회와 사회복지 컨설팅을 주제로 각각 강의했다.

세미나에 앞서 열린 개회식은 최상익 목사의 사회로 이상수 목사가 환영사를 전하고 김병천 목사의 축사가 있었다.

참석한 목회자들에게 구체적인 노하우를 전수한 컨설팅 시간은 김민섭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