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이만희의 궤변, “코로나는 마귀 짓”
상태바
신천지 이만희의 궤변, “코로나는 마귀 짓”
  • 이인창 기자
  • 승인 2020.02.21 15:2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천지 급성장 저지하려는 것" 주장, 황당 해명에 공분 확산
신천지측 ‘사과’ 대신 ‘유감’만… 기성 교회와 언론 탓으로
장소 좁아서 무릎 꿇고 예배?…“신천지의 원래 예배방식”
신천지 교주 이만희가 총회장 명의로 신도들에게 보냈다는 특별편지
신천지 교주 이만희가 총회장 명의로 신도들에게 보냈다는 특별편지

신천지 대구교회를 중심으로 코로나 19’ 확진환자가 집단 발병하면서 온 나라가 비상에 걸렸다. 대구지역을 방문한 신천지 교인들이 전국으로 흩어지면서 추가 확진환자들이 속속 발생하는 지경이지만, 신천지는 제대로 된 사과보다 변명만 늘어놓고 있다.

신천지 교인들로 인해 폭발적 감염사태에도 신천지 이만희 교주는 사과하지 않았다. 오히려 지난 21일 교인들에게 특별편지를 보낸 그는 신천지가 급성장됨을 마귀가 보고 이를 저지하고자 일으킨 마귀의 짓이며, 이 모든 미혹에서 이기자고 밝혀 사회적 공분을 일으켰다.

이만희는 당국의 지시에 협조하고 전도와 교육은 통신으로 하자면서도 이번 사태와 관련해 일반 국민에게, 그것도 아니라면 교인들에게라도 책임 있는 지도자로서 발언을 하지 않았다.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이 홈페이지에 띄운 입장문에서 확인할 수 있는 표현은 사과가 아니라 유감뿐이었다. ‘유감에 대한 표준국어대사전 상 사전적 의미는 느끼는 바가 있음으로, ‘사과가 일컫는 자기의 잘못을 인정하고 용서를 빎뜻과는 현격한 차이가 있다.

신천지측은 오히려 언론이나 기성 교회를 향해 비난의 화살을 돌리려는 모습이 역력했다.

신천지측은 확진자가 교회 내에서 대거 발생하고 이로 인해 지역사회에 우려를 끼친 점 깊은 유감으로 생각하며, 당국의 방역 방침에 최대한 협조하고 있다면서도 국가적 비상사태를 신천지예수교회를 비방하는 기회로 삼는 일부 언론의 유언비어식 허위 왜곡보도를 자제해 달라고 주장했다.

신천지 대구교회에서 31번째 확진환자가 나온 직후 신천지 다대오지파 섭외부가 교인들에 유포했다는 공지문에 대해서도, “교인 개인 차원의 일이라며 선을 긋고 해당자에 대해 징계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다대오지파 섭외부 명의의 공지문은 예배에 가지 않았다’, ‘신천지와 관련히 전혀 없음을 표시해야 한다등 거짓해명을 유도하는 내용들로, 큰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신천지는 또 다른 홈페이지 공지문에서 교계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 기성교단에서 쌓아온 편견에 기반해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한 거짓 비방을 유포하는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면서 기독교 언론에서 허위 비방해온 것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나 최근 일반 언론의 일부에서 기성교단이 짜놓은 종교적 이유의 이단 프레임을 그대로 차용해 비방하는 사례가 있다고 주장했다.

신천지라는 이유로 당연히 받아야 할 건축허가도 받지 못해 좁은 공간에서 수용인원을 최대화 하기 위해 바닥에 앉아 예배드리는 현실을 코로나 감염의 주범이라고 보도하고 있다면서 자신들에 대해 언론에서 비방하는 인물들은 강제개종 주동자들이라며 왜곡 비방행위를 중단해 달라고 촉구했다.

하지만 신천지가 주장하는 무릎을 꿇는 예배 방식은 전국 신천지 교회에서 예배 때 드리는 독특한 방식이라는 것이 신천지 이탈자들의 증언이다. 실제 신천지가 공개한 영상 속에서도 유사한 장면들을 곳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천지 고위직 출신의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구리상담소장 신현욱 목사는 전국 어디에서나 신천지 신도들은 반드시 안경을 벗고 무릎을 꿇은 채 기도를 하게 돼 있다. 사람이 많아서 비좁다는 것은 표면적 이유이고, 하나님 앞에서 편하게 예배드릴 수 없다고 신도들이 바닥에 무릎 굻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한편, 지난 21일 유튜브 계정 종말론사무소측은 신천지가 뉴스, 유튜브 댓글 소성이라는 공지글을 통해 신도들에게 댓글을 요청하고 있다고 내용을 공개했다. 공지글에는 "지금은 초 비상시국 전쟁 중이다. 주인정신을 가지고 30분마다 신규 내용 확인하고 밀어낼 때까지 활동해 주길 바란다"는 내용이 담겨 또 다른 논란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영ㅅ 2020-02-29 22:50:36
마귀짓은 신천지.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