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성그룹, 월드비전 통해 탄자니아 식수 지원
상태바
해성그룹, 월드비전 통해 탄자니아 식수 지원
  • 한현구 기자
  • 승인 2020.01.21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일 월드비전 사옥서 후원금 5천만원 전달식

 

국제구호개발NGO 월드비전(회장:양호승)이 지난 17일 월드비전 사옥에서 해성그룹 아프리카 식수위생사업 지원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 5천만원은 탄자니아 레이크에야시 지역 아동들이 깨끗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식수대 및 손씻기 시설 설치와 식수공급 파이프 공사에 사용될 예정이다.

월드비전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과 해성그룹 함인숙 이사를 비롯한 5개 계열사(한국제지, 계양전기, 해성DS, 한국팩키지, 해성산업) 임원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전달식은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과 해성학원 함인숙 이사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후원금 전달식과 단체 기념사진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해성그룹은 지난 2016년부터 4년간 매해 월드비전을 통해 나눔 활동을 펼쳐왔다. 특히 단재완 회장은 많은 사비를 보태며 적극적으로 나눔에 앞장선 것으로 알려졌다. 2016년부터 현재까지 후원 금액은 약 2억 원으로 이번에는 해성그룹 단재완 회장과 5개 계열사가 함께 기부금 마련에 동참했다. 이번 후원으로 단재완 회장은 월드비전의 고액 후원자 모임인 밥피어스아너클럽 회원 자격이 주어진다.

해성그룹 단재완 회장은 후원금이 깨끗한 물을 마실 수 없는 곳에 소중하게 전달돼 아이들이 깨끗한 물을 마음껏 마시고 건강하게 자라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는 소망을 전했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탄자니아 레이크에야시 지역의 주민들은 오염된 식수로 인해 질병에 걸릴 위험이 높고 이 곳의 많은 아이들이 몸이 아파도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하거나 학교를 가지 못해 도움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탄자니아의 주민들에게 깨끗한 물을 선물해준 해성그룹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겠다. 앞으로도 월드비전은 아동 누구나 깨끗한 물을 마음껏 마실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