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과 기도, 찬양의 뜨거운 열기 … ‘백석, 예수 생명의 공동체!’
상태바
말씀과 기도, 찬양의 뜨거운 열기 … ‘백석, 예수 생명의 공동체!’
  • 이현주 기자
  • 승인 2020.01.15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으로 보는 ‘2020 백석 목회자 영성대회’

“땡큐 백석!”. 영성대회 마지막 날, 참석자들 입에서 가장 많이 쏟아진 말이었다. 백석인이라는 것이 자랑스럽고, 백석총회가 한국교회의 희망이라고 했다. 그저 자화자찬이 아니었다. 2박3일 간 무릎 꿇고 기도하며 새로운 목회를 다짐한 참석자들은 하나님 앞에 온전히 바로 서는 사명자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성도들이 시험에 들지 않도록, 자기 십자가를 지고 묵묵히 걸어가는 성령의 사람이 되기로 했다. 

기도와 말씀으로 채워진 영성대회에서 2천여 목회자들이 하나되어 화합한 ‘땡큐 백석’ 공연 시간은 감동과 환희가 넘치는 순간이었다. 국내 최고의 CCM 가수들과 찬양팀은 백석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돌아보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다.  

1부 과거는 ‘소명’을 주제로 양각 나팔연주(조한주 목사)와 대북연주(타악그룹 티안), 조이플 비루 뚜오소(남성 앙상블), 소북대북난타(타악그룹 티안)의 공연이 있었다. 2부는 현재를 ‘열정’으로 표현했다. 걸그룹 2NE1 출신의 공민지 양과 백석예술대 출신 CCM가수 공민영 자매의 공연, CCM 가수 김동궁 씨와 송정미 사모의 공연으로 정점을 찍었다. 마지막 3부는 미래로 ‘그럼에도 백석’이라는 주제로 박광식 밴드의 색소폰 연주와 최진이 목사의 레크리에이션이 2천여 목회자를 하나로 만들었다. 공감과 축복 속에 2박 3일의 소중한 시간이 알차게 채워졌다. <편집자 주>

 

⇧ 성령의 불이 임한 둘째 날 저녁 집회. 통성기도로 하나된 목회자들은 하나님의 전신갑주를 입고 세상과 맞서 싸워 복음의 승리를 다짐했다.
성령의 불이 임한 둘째 날 저녁 집회. 통성기도로 하나된 목회자들은 하나님의 전신갑주를 입고 세상과 맞서 싸워 복음의 승리를 다짐했다.
땡큐 백석 무대를 채운 송정미 사모와 CCM 가수 김동궁 씨의 공연. 김동궁 씨는 스스로 “뼛속까지 백석인”이라고 소개했다. 학부부터 대학원까지 그의 사역은 백석과 함께 했다.
땡큐 백석 무대를 채운 송정미 사모와 CCM 가수 김동궁 씨의 공연. 김동궁 씨는 스스로 “뼛속까지 백석인”이라고 소개했다. 학부부터 대학원까지 그의 사역은 백석과 함께 했다.
땡큐 백석 무대를 채운 송정미 사모와 CCM 가수 김동궁 씨의 공연. 김동궁 씨는 스스로 “뼛속까지 백석인”이라고 소개했다. 학부부터 대학원까지 그의 사역은 백석과 함께 했다.
땡큐 백석 무대를 채운 송정미 사모와 CCM 가수 김동궁 씨의 공연. 김동궁 씨는 스스로 “뼛속까지 백석인”이라고 소개했다. 학부부터 대학원까지 그의 사역은 백석과 함께 했다.
걸그룹 2NE1의 멤버였던 CCM 가수 공민지 양. 공민지 양은 백석대학교 기독교학부 출신으로 백석예술대 출신 CCM사역자 언니 공민영 씨와 함께 찬양사역을 펼치고 있다. ⇨
걸그룹 2NE1의 멤버였던 CCM 가수 공민지 양. 공민지 양은 백석대학교 기독교학부 출신으로 백석예술대 출신 CCM사역자 언니 공민영 씨와 함께 찬양사역을 펼치고 있다. ⇨
전 세계를 돌며 위로와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색소폰 연주자 박광식 선교사. 아시아 최고의 아티스트들과 함께 밴드를 이뤄 찬양을 통해 복음을 전하고 있다.
전 세계를 돌며 위로와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색소폰 연주자 박광식 선교사. 아시아 최고의 아티스트들과 함께 밴드를 이뤄 찬양을 통해 복음을 전하고 있다.
장종현 총회장을 중심으로 기도성령운동으로 무장한 백석총회. 장종현 총회장을 비롯해 증경총회장들도 2박 3일 간 함께 말씀듣고 기도했다.
장종현 총회장을 중심으로 기도성령운동으로 무장한 백석총회. 장종현 총회장을 비롯해 증경총회장들도 2박 3일 간 함께 말씀듣고 기도했다.
강단에 올라 통성기도하는 목회자들을 위해 증경총회장 홍태희 목사가 안수기도하고 있다. 안수기도를 위해 증경총회장들이 강단에 올라 한 시간 이상 머리에 손을 얹고 기도했다.
강단에 올라 통성기도하는 목회자들을 위해 증경총회장 홍태희 목사가 안수기도하고 있다. 안수기도를 위해 증경총회장들이 강단에 올라 한 시간 이상 머리에 손을 얹고 기도했다.
목회자 2천여명이 모여 기도하는 행사는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다. 그만큼 언론들의 취재열기도 뜨거웠다. 목회자 영성대회는 CBS, CTS, 국민일보 등 주요 언론에 톱뉴스로 보도됐다.
목회자 2천여명이 모여 기도하는 행사는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다. 그만큼 언론들의 취재열기도 뜨거웠다. 목회자 영성대회는 CBS, CTS, 국민일보 등 주요 언론에 톱뉴스로 보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