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예술작가들, 작품 알릴 기회 ‘활짝’
상태바
청년 예술작가들, 작품 알릴 기회 ‘활짝’
  • 김수연 기자
  • 승인 2019.11.19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석예술대, 청년 갤러리카페 지원사업 당선

서울 서초구가 청년 예술작가들에게 활발한 활동 및 작품을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주민들에게는 문화공간을 제공할 목적으로 추진한 청년 갤러리카페 지원사업에 백석예술대학교(총장:윤미란) 재학생들이 당선되는 쾌거를 이뤘다.

백석예술대 디자인미술학부(학부장:조애래) 회화전공 허재은(1학년), 윤수정(2학년), 김선희(2학년) 학생은 지난달 서초구 주관 청년 갤러리카페 지원사업에 모집해 당선돼 1111일부터 오는 1210일까지 한 달 동안 서초구 관내 카페에서 작품 세 점씩을 전시한다.

이에 따라 허재은 학생은 오월오일 카페에서 작품 청사과’ ‘홍사과’ ‘살구, 윤수정 학생은 오페라빈 카페에서 앨리스22’ ‘앨리스 23’, 김선희 학생은 paris37과 오페라빈 카페에서 마틸다’ ‘등산은 왜 할까’ ‘벤치벽화등의 작품들을 각각 선보인다.

한편 이들은 서초구로부터 30만원씩의 활동지원금을 받는다. 아울러 카페를 방문할 경우 마음에 드는 작품은 구입도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