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가정예배…유튜브로 참여해볼까
상태바
어려운 가정예배…유튜브로 참여해볼까
  • 손동준 기자
  • 승인 2019.09.27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GNTV,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실천 편 방영
유튜브로 생중계…실시간 댓글로 직접 참여 환영
CGNTV가 지난 봄 선보인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길라잡이 편'에 이어 '실천 편'을 오는 29일부터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영한다.
CGNTV가 지난 봄 선보인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길라잡이 편'에 이어 '실천 편'을 오는 29일부터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영한다.

어떻게 하면 바쁜 와중에도 가정예배를 고수할 수 있을까. 가정예배의 고수들이 실시간 유튜브 중계를 통해 안방으로 찾아간다.

CGNTV는 오는 29일 가정의 건강한 회복을 위해 제작한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 실천 편(이하 아빠가 - 실천 편)’을 방영한다.

이미 CGNTV는 지난봄 방송된 아빠가 - 길라잡이 편을 통해 가정예배의 배경과 사례를 소개하여 시청자들에게 가정예배의 필요성과 방법을 공유한 바 있다. 이번에는 가정예배의 예배의 방법을 모르거나, 온 가족이 한데 모이기 어려운 가정 등 현실적인 어려움을 겪는 가정들을 위해 실제적인 도움을 주는 아빠가 - 실천 편을 방송한다.

아빠가 - 실천 편은 스튜디오에 있는 목회자와 각 성도의 가정이 실시간으로 연결되어 서로 소통하며 가정예배를 드리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예배는 실시간으로 유튜브를 통해 중계되며 시청자들은 댓글을 통해 예배에 참여할 수 있다. 첫 방송에는 가수 공휘-개그우먼 정지민 부부 등 어린 자녀가 있는 세 가정이 참여해 온누리교회 문영재 목사의 인도에 따라 가정예배를 드린다.

CGNTV가정예배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할 아빠가 - 실천 편은 앞으로도 다양한 가정과의 만남을 통해 많은 성도들에게 도전이 될 것으로 보인다특히 목회자와의 실시간 연결 예배라는 새로운 형식은 가정예배에 대한 거부감이나 두려움을 줄여 가정예배 확산에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아빠가 - 실천 편은 매주 주일 저녁 성도들을 찾아간다. 그동안 차세대와 가정의 회복을 위해 나는야 주의 어린이’, ‘예수님이 좋아요’, ‘나침반 플러스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작했던 CGNTV의 노하우와 새로운 도전이 어우러진 아빠가 - 실천 편이 가정예배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CGNTV가 지난 봄 선보인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길라잡이 편'에 이어 '실천 편'을 오는 29일부터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영한다.
CGNTV가 지난 봄 선보인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길라잡이 편'에 이어 '실천 편'을 오는 29일부터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