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총회장 ‘제비뽑기’헌의
상태바
부총회장 ‘제비뽑기’헌의
  • 승인 2001.08.1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장대신총회(총회장:김춘국목사)가 부총회장 선출과 관련된 제비뽑기를 올해 총회에 헌의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안산노회가 헌의한 제비뽑기는 부총회장 선거시 ‘추천 후 제비뽑기를 통한 선출 방식’이 될 것으로 보이며 총회에서 받아들일 경우 보완을 거쳐 내년부터 실시될 가능성이 있다.

제비뽑기를 도입, 총회 임원선거에 적용하는 교단은 예장합동총회(총회장:김동권목사)가 올해부터 실시하게 되며, 예장통합총회(총회장:박정식목사)가 올해 헌의하게 된다. 그러나 제비뽑기 실시와 관련된 교계의 반대여론도 만만치 않아 대신총회의 도입 여부가 주목된다.

공종은기자(jekong@uc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