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1,43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신앙과 삶] “북한을 잡고 있는 마귀 사탄과 영적으로 싸워 이겨야”
6.25 전쟁 67주년 기념일이 또 오고 있다. 많은 세월이 지났지만 휴전으로 멈춘 이 전쟁은 오늘도 계속되고 있는 듯하다. 북한 정치장교 중좌 출신 심주일 목사(부천 창조교회)가 맞는 이날은 감회가 남다르다. 그의 아버지는 6.25 전쟁 때 미군과 ...
이성원 기자  2017-06-21
[교단] “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 찬양으로 미자립교회 지원”
미자립교회 후원을 위한 제2회 찬양경연대회가 지난 19일 한국중앙교회(담임:임석순 목사)에서 개최됐다.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평신도부(부장:맹석영 목사)와 전국여전도회총연합회(회장:김옥경 권사)의 주최로 열린 이번 대회에는 경남노회와 한남...
김성해 기자  2017-06-21
[연재] [기자수첩] 남미 복음화를 위한 기도
‘내 말은 종이로 만들어진 것에 지나지 않았다. 내 말들은 머리에서 나오는 것이어서 피 한방울 묻지 않은 것이었다. 말에 어떤 가치가 있다면 그것은 그 말이 품고 있는 핏방울로 가늠될 수 있으리’ -그리스인 조르바 中-남미 선교지 방문을 끝내고 돌아온...
한현구 기자  2017-06-21
[연재] “거짓말하면 귀 빨개진다” (When you lie, your ears turn red.)
“모두 앞에 나와 줄을 서고 한사람씩 내 앞에 집게손가락을 올려봐라.” 교실에서 도난사건이 일어날 때마다 담임선생님이 훔친 아이를 가려내는 방법이었다. 전혀 도둑이 아니었는데도 얼마나 두려웠는지 모른다. 다행이 훌쩍거리며 선뜻 가져간 아이가 나왔기 망...
정석준 목사  2017-06-21
[한주를열며] 숙맥불변(菽麥不辨)
중국의 ‘좌씨전’에 나오는 이야기로써 주자(朱子)에게는 모양이 확연히 다른 콩과 보리도 가려내지 못하는 형이 있었다고 합니다. 이후 콩(菽)인지 보리(麥)인지도 구별하지 못한다는 뜻의 ‘숙맥불변(菽麥不辨)’이 평범한 사실조차 모르는 못난 사람을 비유하...
운영자  2017-06-21
[교단] "남미 곳곳에 뿌려진 '복음의 씨앗' 장차 큰 나무로 설 것"
선교사들의 사역지를 둘러본 방문단은 지난 5월 30일 밤(현지시간), 상파울루에서 벗어나 브라질의 옛 수도 리우데자네이루(Rio de Janeiro)로 향했다. 브라질 제2의 도시이자 남미 최초로 올림픽을 개최한 관광명소지만 불안한 치안 탓에 이곳에 ...
한현구 기자  2017-06-21
[연중기획] “참전용사들의 땀과 눈물, 피와 희생 기억하겠습니다”
한국교회 소통의 현장을 찾아서 ⑯스턴호텔에서는 1950~1953년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노병들이 대한민국 제19대 문재인 대통령이 보낸 메시지를 들으며 참혹했던 67년 전을 다시금 회상했다.참전용사들은 피 끓는 청년의 때를 전장에서 보냈다. ...
이인창 기자  2017-06-21
[교회] “초등학생은 세례 받을 수 없나요?”
# 초등학교 6학년 A 양은 2학년 때 친구의 전도를 받아 열심히 교회를 다니고 있다. 교회 친구들은 아기 때 유아세례를 받았다고 한다. 4년 동안 교회에 출석해 세례를 받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다. 전도사님에게 물어봤더니 만 14세가 될 때까지 기다려...
이인창 기자  2017-06-21
[방배골] 사명의 십자가
기독교의 표상(representation)은 십자가이다. 기독교의 핵심가치는 십자가 사랑 실천이다. 십자가는 귀걸이나 목걸이의 장식품이 아니다. 십자가는 남의 짐을 대신 지는 것이다.그것이 하나님의 사랑 실천이다. 예수님이 지신 십자가는 의인이 죄인을...
최낙중 목사  2017-06-21
[연합시론] '6.25'
7년 전, 2010년 3월 26일 해군 초계함인 천안함(天安艦)이 침몰되었다. 북한 잠수함의 어뢰 공격으로 침몰되었고, 해군 장병 46명이 순국했다.46명의 장례식이 거행된 후 2010년 6월 1일 한 신문사 논설위원의 글에서 읽은 내용이다. 국내 대...
강석찬 목사  2017-06-21
[사설] 6.25 교훈 고귀한 정신으로 계승되길
민족의 비극 6·25를 겪은 지 67주년을 맞았다.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해 전쟁터에서 피 흘린 젊은이와 순교자들을 기억하면서, 이산가족의 아픔과 공포정치에 시달리는 동포들을 생각하는 뜻 깊은 기념일이 됐으면 한다.지금도 북한은 핵·미사일 도발을 ...
운영자  2017-06-21
[사설] 북 억류 우리국민 송환위해 최선을
북한에 1년 6개월가량 억류됐던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22)가 심각한 뇌손상을 입고 건강이 극도로 악화된 상태로 송환된데 대해 미국이 분노로 들끓고 있다. 미 하원은 북한 인권법 5년 연장을 즉각 결의했고, 미국 언론들은 “북한이 미국 시민에게 ...
운영자  2017-06-21
[연재] 6월 넷째주 가정예배
월요일위대한 교제빌립보서 1:3~5찬송 213장“나의 하나님께 감사하며” 바울은 자신과 하나님의 관계를 우리의 하나님이 아닌 나의 하나님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역사적인 하나님, 아브라함의 하나님, 엘리야의 하나님이 아닌 오늘 나와 함께 하시는 나의 ...
운영자  2017-06-21
[캠퍼스] ‘제3회 코리아브루잉챔피언십’ 개최
칼리타 한국지사인 (주)따벨라(대표:황현정)가 주최하고 백석커피연구소(소장:서지연)가 주관한 ‘제3회 코리아브루잉챔피언십(Korea Brewing Championship)이 지난달 백석예술대학교와 따벨라 쇼룸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커피 바리스타의 실력...
이현주 기자  2017-06-21
[오피니언] [허진권의 문화칼럼]너 여기 왜 나왔니?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는 쉬지 않고 태양을 돈다. 그 지구가 권태로워 잠시 쉬기도 하고 거꾸로 돌기도 한다면 우주는 어떻게 될까? 반대로 우리 사람들이 한 가지 동작만 쉬지 않고 계속 한다면 어떻게 될까? 그 것은 고사하고 북한 동포들이 꿈꾸던 하얀 ...
운영자  2017-06-21
[학술/교회탐방] “성경 어디에도 동성애 옹호 없어…속죄 없는 화해 불가”
한국사회가 동성결혼 합법화 요구로 몸살을 앓고 있다. 다가올 7월에는 국내 동성애자들의 퀴어축제가 예고되어 있다. 성의식이 개방된 서구사회의 문제로만 여겼던 ‘동성애’. 하지만 동성애와 관련된 담론은 우리 사회 깊숙이 들어와 있을 뿐만 아니라 사회 제...
이현주 기자  2017-06-21
[캠퍼스] “교수의 믿음이 바로서야 학원의 영적 변화 일어
지난 17일, 최갑종 총장 퇴임 앞두고 소회 밝혀2017학년도 1학기로 총장직에서 퇴임하는 최갑종 총장이 화평한 모습으로 기독교교육을 선도하는 백석학원이 되어줄 것을 당부했다. 설립자 장종현 목사는 믿음 안에서 바로 선 교수들의 영적 지도로 한국교회가...
이현주 기자  2017-06-21
[단체/연합] 대구 ‘뮤지컬 스타’ 대회, 백석예대 1학년 단체팀 2관왕
백석예술대학교(총장:김영식) 뮤지컬 전공(전공장:강신주) 학생들이 지난 11일 대구 수성아트피아 용지홀에서 펼쳐진 ‘제3회 DIMF 뮤지컬 스타’ 파이널 무대에서 장려상과 인기상을 수상했다.(사)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주최로 열린 ‘DIMF ...
한현구 기자  2017-06-21
[단체/연합] “세상에서 지친 대학생, 예수님 안에서 자유하라”
한국대학생선교회(대표:박성민 목사, CCC)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2017 CCC 전국대학생여름수련회’를 강원도 평창 한화 리조트 휘닉스파크에서 개최한다.‘Desiring JX(Desiring Jesus Christ)’(요...
한현구 기자  2017-06-21
[교단] “동성애는 창조질서 거스르는 행위”
예수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김원교 목사)가 지난 7일 논란이 되고 있는 동서애 차별금지법안에 대해 입장을 발표했다.예성 총회는 동성애 차별금지법안에 대해 반대함을 분명히 밝히면서 △동성애가 하나님께서 정하신 창조질서와 인간의 윤리 도덕에 어긋나기 때문 ...
한현구 기자  2017-06-2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기독교연합신문사 아이굿뉴스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 118 | 전화번호 02)585-2751~3 | 팩스 : 02)585-6683
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아04554 | 등록일자 : 2017년 6월 2일 | 발행인:장종현 | 편집인 이찬규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인창
Copyright © 2017 The United Christian Newspape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goodnews@igoodnews.net
아이굿뉴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